KO 대한민국
채권형

Risk-on, Risk-off & Repeat

2020년1월 - 2 분 읽기

Sentiment continues to swing back and forth in the collateralized loan obligation (CLO) market, but bifurcation remains the constant.

Not all CLOs (or CLO managers) are created equal. We know this from experience and the fourth quarter served as a good reminder, as the CLO market swung from its almost panicked state in October to what can be characterized as a “risk on” market to close the year.  

This sentiment shift was evident in the BB-rated portion of the market, where spreads on high-quality BB new issues swung from the low-700s (over LIBOR) at the end of September to the low-800s in October—and then retraced this, even pricing tighter than September levels as the year concluded. 

U.S. BB-rated CLO Spreads Widened Before Tightening Toward Year-End

Source: JP Morgan. As of December 31, 2019.

A similar story played out in the BBB part of the market, where high-quality deals priced in the 380 range in late September, only to push into the 400s in October, and then back again to end the year.

But it’s not as simple as risk-on, risk-off. Even during the so-called risk-on periods, we have continued to see investors exhibiting a strong preference for “clean” new-issue deals (meaning those with a low proportion of loans trading at stressed levels—typically below $80) versus older, vintage “storied” deals, which may be weighed down by stressed credits, particularly in the energy sector. The pricing in the market has very much reflected this trend, as well as the continued trend of investors preferring deals from perceived high-quality managers—which continue to trade inside of deals from less established players. 

Some market players attempted to capitalize on the stress witnessed in the underlying bank loan market last year by issuing CLOs with the ability to invest in a significantly higher proportion of CCC-rated credits, with some managers creating buckets with as much as 25% of the portfolio allocated to them (versus a more typical 7.5%). Our view is that while there may ultimately be some value in the equity tranches of such deals, we would expect to see better entry points. 

We do, however, see a variety of opportunities and risks on the horizon. On the risk side, in addition to monitoring credit market conditions for signs of stress, we are closely following the U.S. presidential election. One notable tail risk to be aware of would be if Senator Elizabeth Warren—a strong critic of securitized markets in the past—gains steam, but recent polls show the Senator trailing Vice President Joe Biden and Senator Bernie Sanders by fairly significant margins—though a Sanders win would also hardly be taken well by securitized markets, in all likelihood. We expect to see volatility stemming from election-related headlines throughout the year—but this also tends to be when we find the most attractive value opportunities, and we would expect 2020 to be a similar story. 

From an opportunity perspective, we continue to see attractive entry points across the risk-return spectrum, albeit somewhat less attractive than the value we saw and discussed in a recent podcast back in October. In particular, new-issue BB tranches offer attractive value, in our view. Further up the capital stack, AAA and AA-rated tranches also offer value, especially relative to investment grade corporate bonds. We continue to see insurance buyers in this space, and discussed the attractions of these market segments in a recent Viewpoints paper. Finally, as we move further into 2020, we expect to see opportunities arise in secondary equity—where market technicals are driving what we expect to be a compelling value opportunity. 

The risk-on, risk-off cycle will likely to continue to play out in 2020—especially with geopolitics in particular focus. So while value opportunities exist and will likely continue to show themselves throughout the year, credit and manager selection will be especially paramount in 2020.

해당 자료에 제시된 전망은 작성 시 시장에 대한 베어링자산운용의 견해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작성된 이후, 다양한 요인에 따라 사전통지 없이 내용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또한 본 자료에서 언급된 투자 결과, 포트폴리오 구성 및 사례는 단순 참고용이며, 결코 미래 투자 성과 혹은 미래 포트폴리오 구성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투자에는 위험이 수반됩니다. 투자와 투자에서 발생하는 향후 소득 가치는 하락 또는 상승할 수 있으며, 투자 수익은 보장되지 않습니다. 과거성과는 현재 또는 미래성과를 보장하지 않습니다. 

더 읽어보기

또한 본 자료에서 언급된 투자 결과, 포트폴리오 구성 및 사례는 단순 참고용이며, 결코 미래 투자 성과 혹은 미래 포트폴리오 구성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실제 투자의 구성, 규모 및 위험은 본 자료에서 제시된 사례와 현저히 다를 수 있으며, 투자의 향후 수익 혹은 손실 여부에 대해 보증 및 보장하지 않습니다. 환율 변동은 투자가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잠재 투자자들은 본 자료에 언급된 펀드의 자세한 내용과 구체적인 위험요인에 관하여 투자설명서를 반드시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베어링은 전 세계 베어링 계열사의 자산운용 및 관련 사업의 상표명입니다. Barings LLC, Barings Securities LLC, Barings (U.K.) Limited, Barings Global Advisers Limited, Barings Australia Pty Ltd, Barings Japan Limited,Baring Asset Management Limited, Baring International Investment Limited, Baring Fund Managers Limited, Baring International Fund Managers (Ireland) Limited, Baring Asset Management (Asia) Limited, Baring SICE (Taiwan) Limited, Baring Asset Management Switzerland Sarl, Baring Asset Management Korea Limited 등은 Barings LLC의 금융서비스 계열사로(단독으로는 “계열사”) “베어링”으로 통칭합니다.
본 자료는 정보 제공의 목적으로 작성된 것이며, 특정 상품이나 서비스의 매매를 제안하거나 권유하기 위한 것이 아닙니다. 본 자료의 내용은 독자의 투자목적, 재무상태 또는 구체적인 니즈를 고려하지 않고 작성되었습니다. 따라서, 본 자료는 투자자문, 권유, 리서치 또는 특정 증권, 상품, 투자, 투자전략 등의 적합성 또는 적절성에 대한 권고가 아니며 그러한 행위로 인식되어서도 안됩니다. 본 자료는 투자 전망 또는 예측으로 해석되어서는 안됩니다.
달리 명시되지 않는 한, 본 자료에 제시된 견해는 베어링의 것입니다. 작성 당시 알려진 사실을 바탕으로 신의 성실하게 작성 되었으며 사전통지 없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개별 포트폴리오 운용팀은 본 자료에 제시된 것과 다른 견해를 가질 수 있으며 고객별로 다른 투자 결정을 내릴 수 있습니다. 본 자료의 일부 내용은 베어링이 신뢰할 만 하다고 판단하는 출처에서 획득한 정보를 근거로 작성되었습니다. 본 자료에 수록된 정보의 정확성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으나, 베어링은 정보의 정확성, 완전성 및 적절성을 명시적 또는 묵시적으로 보증하거나 보장하지 않습니다.
본 자료에 언급된 서비스, 증권, 투자 또는 상품은 잠재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으며 해당 관할권에서 제공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본 자료의 저작권은 베어링에 있습니다. 본 자료에 제시된 정보는 개인용도로 사용될 수 있으나 베어링의 동의 없이 변형, 복제 또는 배포할 수 없습니다.

20-1053073

X

베어링자산운용은 당사 웹사이트 사용자들에게 최적화된 웹 경험을 제공하고자 쿠키를 사용합니다.
베어링 웹사이트를 이용함으로써, 당사의 쿠키정책법적 & 개인정보고지사항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